메뉴바로가기본문바로가기

동아사이언스

조선 최고의 의서 동의보감·국산 첫 원자시계 등 7건 국가과학유산에 이름 올렸다

통합검색

조선 최고의 의서 동의보감·국산 첫 원자시계 등 7건 국가과학유산에 이름 올렸다

2021.02.24 12:00
왼쪽 위부터 시계방향으로 세슘원자시계, 금산위성통신 제1지구국 안테나설비, 광통신용 광섬유 초기개발품, 해남 우항리 공룡·익룡·새발자국 화석, 신안 압해도 수각류 공룡알 둥지 화석, 자산어보, 동의보감. 과기정통부 제공.
왼쪽 위부터 시계방향으로 세슘원자시계, 금산위성통신 제1지구국 안테나설비, 광통신용 광섬유 초기개발품, 해남 우항리 공룡·익룡·새발자국 화석, 신안 압해도 수각류 공룡알 둥지 화석, 자산어보, 동의보감. 과기정통부 제공.

조선과 중국의 의서를 집대성한 동의보감과 19세기 초 한반도 주변의 바다 동식물 습성을 담은 어류도감인 자산어보가 국가과학유산에 등록됐다. 또 국내에서 처음으로, 세계에선 6번째로 개발한 세슘원자시계와 서울 올림픽과 한일 월드컵을 전세계로 송출한 금산위성통신 지구국 안테나도 국가과학유산에 등록됐다.  이밖에 전남 신안 압해도 수각류 공룡알 둥지 화석, 해남 우항리 공룡·익룡·새발자국 화석 등 한반도 지질학과 고생물학사에 의미가 있는 유산도 함께 등록됐다. 

 

국립중앙과학관은 24일 이들 한국은 물론 인류사적으로 의미가 있는 과학 유산 7건을 2020년도 하반기 국가중요과학기술자료로 등록했다고 밝혔다. 국가중요과학기술자료 등록제는 과학기술에 관한 역사적·교육적 가치가 높고 후대에 계승이 필요한 자료를 체계적으로 등록·보존·관리하기 위해 2019년 처음 시작했다. 이번 7건까지 총 23건이 등록됐다. 

 

기초과학 분야에서는 한국표준과학연구원의 ‘세슘원자시계 KRISS-1’이 등록됐다. 1988년부터 2008년까지 제작됐으며 국내에서는 최초로, 세계에서는 6번째로 개발한 원자시계다. 2009년 세계협정시 생성을 담당하는 국제도량형국에 정식 등록됐다. 

 

세슘원자시계 KRISS-1은 실제 세슘원자 주파수를 측정하는 물리부, 레이저 및 마이크로파 생성부, 전체 운영을 통제하는 통제부 등으로 구성되는데 현재 물리부만 보존되고 있는 상태다. 원자시계를 기반으로 정립된 시간표준은 국민 실생활과 정보통신, 항공우주, 전력산업 등 미래 첨단산업 분야 등에도 광범위하게 활용됐다. 

 

산업기술 분야에서는 ‘금산위성통신 제1지구국 안테나설비’와 ‘광통신용 광섬유 초기 개발품’이 등록됐다. 금산위성통신 제1지구국 안테나설비는 국내 최초 국제 통신 안테나로 1969년 제작돼 1970년 개통했다. 1988년 서울 올림픽, 2002년 한일 월드컵 등 국제방송통신에 이 안테나 설비가 많은 역할을 했다. 

 

광통신용 광섬유 초기개발품은 1978년부터 1983년까지 한국과학기술연구원(KIST)이 개발했다. 첨단 광기술 연구 토대로 국내 초고속인터넷 발전에 기여했다. 광섬유 초기개발품과 광섬유 손실 측정기로 구성됐다. 

 

과학기술사 분야에서는 ‘동의보감’과 ‘자산어보’가 등록됐다. 동의보감은 의학사적·교육적으로 중요한 자료로 인정받았으며 자산어보는 국내 어류에 대해 최초로 과학적 분류를 시도한 어류 백과사전이다. 자산어보는 1946년 필사본과 필사정보가 잘 보존됐으며 해양과학사적·교육적 가치가 높은 자료다. 

 

자연사 분야에서는 ‘신안 압해도 수각류 공룡알 둥지 화석’과 ‘해남 우항리 공룡·익룡·새발자국’ 화석이 등록됐다. 신안 압해도 수각류 공룡알 둥지 화석은 국내 최대 육식 공룡알 둥지 화석으로 중생대 백악기 후기의 고지리, 고환경 등 육식공룡 분포지역 및 이동경로를 연구하는 데 귀중한 자료다. 해남 우항리 공룡·익룡·새발자국 화석은 한반도 남부가 백악기 다양한 생명체의 서식지로 공룡, 익룡과 새가 공존했음을 확인할 수 있는 자연사적, 교육적 가치가 높은 자료다. 

 

국립중앙과학관은 등록자료에 대한 실태조사를 통해 보존·관리 상태에 따른 등급 부여, 보존지원 방안을 강구하는 한편 정보제공 사이버 운영, 등록자료 복제품을 활용한 전시 등을 추진할 계획이다. 

 

유국희 국립중앙과학관장은 “한국 과학자들이 피와 땀으로 일궈낸 과학유산들의 가치와 정신이 사라지지 않도록 보존·활용함으로써 국내 과학기술 발전에 기여하는 국가중요과학기술자료 등록제가 되도록 추진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이 기사가 괜찮으셨나요? 메일로 더 많은 기사를 받아보세요!

댓글 0

19 + 10 = 새로고침
###
    과학기술과 관련된 분야에서 소개할 만한 재미있는 이야기, 고발 소재 등이 있으면 주저하지 마시고, 알려주세요. 제보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