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바로가기본문바로가기

동아사이언스

당국 "국내서 AZ 1차-화이자 2차 '교차접종' 임상은 이미 시작"

통합검색

당국 "국내서 AZ 1차-화이자 2차 '교차접종' 임상은 이미 시작"

2021.06.03 17:15
7월 접종계획은 이달 셋째 주까지 발표…"우선 접종군 선정 중"

7월 접종계획은 이달 셋째 주까지 발표…"우선 접종군 선정 중"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왼쪽 사진)과 화이자 백신(오른쪽 사진)의 접종 준비 모습
 
[연합뉴스 자료사진] photo@yna.co.kr

방역당국이 3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예방백신 중에 아스트라제네카(AZ) 백신으로 1차 접종 후 화이자 백신으로 2차 접종을 하는 '교차접종' 임상시험이 현재 진행되고 있다고 밝혔다.

 

당국은 일반 성인이 접종군이 되는 7월의 접종계획은 이달 셋째 주 발표한다.

 

권준욱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 제2부본부장은 3일 정례브리핑에서 "국내에서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1회 접종 후 화이자 백신 2회 접종으로 구성된 교차접종 연구가 현재 진행 중이고, 나머지 백신을 조합하는 연구는 예산이 확정되는 대로 조만간 진행된다"고 밝혔다.

 

방대본이 앞서 발표한 교차접종 임상시험 계획에 따르면, 임상 대상자는 약 500명으로 모두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을 접종한 이들이다. 당국은 이들에게 국내에서 허가된 다른 백신을 접종하고 면역 반응과 중화항체, 결합항체, 면역세포(T-cell) 등을 분석할 예정이다.

 

그는 "내년 상반기 등에 국산 백신이 개발되면 역시 교차접종 가능성을 검토해야 한다"며 "이 부분까지 염두에 두고 연구를 기획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당국은 이날 브리핑에서 7월 코로나19 예방접종 계획을 이달 셋째 주 안에 발표하겠다고 밝혔다.

 

김기남 코로나19 예방접종대응추진단(추진단) 접종기획반장은 "7월의 접종계획은 백신별 공급 일정과 물량을 고려해 6월 중순, 즉 셋째 주까지는 예방접종전문위원회 심의를 거쳐서 발표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그는 "7월에 접종할 고등학교 3학년과 초·중·고 교사 외에 우선 접종 대상자가 될 집단에 대해서는 현재 검토 중"이라고 설명했다.

 

앞서 추진단은 오는 7월에 일반 성인 중 50대가 먼저 접종을 할 것이라고 밝힌 바 있다.

 

김 반장은 올해 상반기 접종이 일단락되는 오는 19일 이후의 접종 일정에 대해서는 "예비군 등을 위한 얀센 백신 접종, 군 장병과 30세 미만인 상반기 접종 대상자를 위한 화이자 백신 접종은 이달 말까지 진행된다"고 설명했다.

 


'코로나 종식의 날을 위해, 오늘도 계속되는 접종'
 
(서울=연합뉴스) 김도훈 기자 = 국내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백신 접종이 시작된 지 100일을 이틀 앞둔 3일 오전 서울 구로구 오류아트홀에 마련된 접종센터에서 백신 접종 및 예진 등이 진행되고 있다. 2021.6.3 superdoo82@yna.co.kr

 

연합뉴스

관련 태그 뉴스

이 기사가 괜찮으셨나요? 메일로 더 많은 기사를 받아보세요!

댓글 0

5 + 10 = 새로고침
###
    과학기술과 관련된 분야에서 소개할 만한 재미있는 이야기, 고발 소재 등이 있으면 주저하지 마시고, 알려주세요. 제보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