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바로가기본문바로가기

동아사이언스

타이레놀 성분 같은 해열제 70종 재고도 충분...정부 "생산량 더 확대" 추진

통합검색

타이레놀 성분 같은 해열제 70종 재고도 충분...정부 "생산량 더 확대" 추진

2021.06.06 19:00
'품귀' 타이레놀 외에 같은 아세트아미노펜 성분 해열제 70여종 있어
방역당국은 코로나19 백신 접종 후 열이 날 때 복용할 수 있는 아세트아미노펜 제제의 해열진통제 정보를 의약품안전나라 누리집을 통해 공개하고 있다. 연합뉴스 제공
방역당국은 코로나19 백신 접종 후 열이 날 때 복용할 수 있는 아세트아미노펜 제제의 해열진통제 정보를 의약품안전나라 누리집을 통해 공개하고 있다. 연합뉴스 제공

정부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COVID-19·코로나19) 백신 접종 후 나타나는 발열을 가라앉히는 ‘아세트아미노펜’ 성분의 해열진통제 생산을 늘리는 방안을 추진하기로 했다. 


문은희 식품의약품안전처 의약품정책과장은 6일 중앙사고수습본부 브리핑에서 “하반기 백신접종이 확대되면서 해열진통제 수요가 계속 증가할 것으로 예상되므로 식약처는 약사회와 제약사협의회 등과 함께 수급현황을 확인하고 생산량을 확대하겠다”고 밝혔다.


아세트아미노펜 성분의 해열진통제로는 ‘타이레놀’이 대표적인 제품으로 꼽힌다. 방역당국이 지난 3월 브리핑에서 백신접종 후 열이 나는 경우 타이레놀 같은 해열제를 복용하는 게 좋다고 콕 찍어 언급한 이후 타이레놀 품귀 현상이 일어났다. 품귀 현상을 틈타 타이레놀을 기존보다 높은 가격에 판매하려는 사기 시도까지 이어졌다. 


문 과장은 타이레놀을 포함해 아세트아미노펜 성분을 가진 해열진통제라면 그 효과가 동일하다고 강조했다. 문 과장 “효과가 동등하기 때문에 특정상품만 고집할 이유가 없다”며 “아세트아미노펜 성분의 해열진통제는 현재 일반의약품으로 허가된 70종이 국내에 유통되고 있다”고 말했다. 

 

아세트아미노펜 성분 해열제 제고량은 지금도 충분하다. 6일 현재 제약사가 보유하고 있는 아세트아미노펜 성분의 해열진통제 재고량은 약 2억 알로 집계된다. 접종자 한 사람당 10알씩 복용해도 2000만명이 사용할 수 있는 분량이다. 문 과장은 “6월 중 접종 예정자 800만 명을 고려할 때 충분한 양”이라고 설명했다.


문 과장은 “접종 후 발열, 근육통과 같은 증상이 발생하는 경우 그때 해열진통제를 복용하면 된다”며 “증상이 없는 상황에서 미리 약을 먹을 필요가 없으니 이를 유념해 해열 진통제를 적절히 사용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정부는 코로나19 백신 접종 후 열이 날 때 복용할 수 있는 아세트아미노펜 제제의 해열진통제 정보를 의약품안전나라 누리집을 통해 공개하고 있다.
 

관련 태그 뉴스

이 기사가 괜찮으셨나요? 메일로 더 많은 기사를 받아보세요!

댓글 0

16 + 1 = 새로고침
###
    과학기술과 관련된 분야에서 소개할 만한 재미있는 이야기, 고발 소재 등이 있으면 주저하지 마시고, 알려주세요. 제보하기